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부산시설공단, 광복지하상가 지진캠페인 펼쳐대한시설물유지관리협회,지진관련 사진전 개최
(사진제공:시설공단) 지진안전캠페인 단체기념촬영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직무대행 최한원)은 10일(월) 오전9시부터 부산 중구 소재 광복지하도상가내 갤러리"더 공간"에서 대한시설물유지관리협회 부산시회와 공동으로 지진 캠페인을 개최했다.

지난 2016년 9월12일 규모 5.8의 경주 지진 이후, 2017년부터 행정안전부에서 '지진안전주간'을 지정하여 대국민 지진 안전의식을 고취하도록 하였다. 이에 부산시설공단은 해마다 지진안전 주간을 지정하여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실천운동을 펼쳐오고 있다.

(사진제공:시설공단) 배종근 안전관리팀장이 지진 관련 홍보물을 시민에게 전달하고 있다.

이날 오전에는 광복지하도 상가에서 지진 국민행동 요령에 대한 안내문과 홍보용 물티슈를 시민들에게 배부하며 캠페인을 전개했다.

특히, 광복지하도 상가내 갤러리인 "더 공간"에서 9월10일~9월11일 양일간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지진과 관련한 20여점의 사진 및 자료가 전시되어, 지진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게 된다. 부산시설공단은 이번협약을 계기로 공단과 협회의 유지관리 기술력을 향상시키고 안전한 부산 만들기에 한발 더 다가갈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사진제공:시설공단) 지진 관련 홍보물을 시민에게 전달

부산시설공단 조규호 관리본부장은 "시설물 유지관리 전문공기업으로서 시민사회와 협치를 통해 지진안전을 물론이고 시설안전문화를 조성하고 부산시민 안전을 위해 앞으로도 꾸준하게 다양한 노력들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