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정책
광주송정역∼유라시아대륙, 평화 길 열어요광산구와 코리아-유라시아 로드런, 10일 송정역 광장서 ‘길을 열어’ 첫 공연
   
▲ 코라시아 길을열어 광산구 포스터
[피디언] 광주 광산구 주최, ‘코리아-유라시아 로드런’ 주관, 아시아문화원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후원의 평화 문화·예술 퍼포먼스 ‘길을 열어’가 오는 10일 광주송정역 광장에서 열린다.

‘로드런’은 다양한 분야 예술가들이 평화를 주제로 문화·예술 공연을 열고, 여기에 참가한 시민의 호응과 열기를 바탕으로 휴전선~북녘땅~유라시아대륙을 잇는 육로 평화 길 조성의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한다는 프로젝트 이다.

지난 8월 27일 출범식을 가진 ‘로드런’은 내년 이동식 무대 차량으로 전국 50개 도시 투어를 계획하고 있다. 이번 광주송정역 공연은 그 대장정을 시작하는 첫 바퀴를 굴리는 무대다.

주최 측은 프로젝트의 의의가 더 뜻 깊도록 민주·인권·평화의 도시 광주, 호남을 대표하는 기차역인 광주송정역에서 첫 행사를 열기로 했다.

이날 공연에는 지난 11년 동안 북녘동포를 돕는 김원중의 달거리 공연을 이어온 가수 김원중과 느티나무 밴드, 지역에 공동체와 나눔 문화를 전파하는 나눔 in 콘서트 의 주역 밴드 프롤로그, 청춘의 시선으로 세상을 노래하는 인디밴드 우물안개구리, 자유로운 몸짓으로 감성을 표현하는 춤꾼 국근섭, 시·이야기를 나누는 시인 정윤천 등이 나선다.
 
< 저작권자 ⓒ 피디언 (http://www.pedie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현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