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세계 스마트시티 무대에 우뚝서다
(사진제공:부산시)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2018에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및 우수 스타트업 홍보 부스 운영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조홍근)는 11월 13일부터 15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세계 최대 스마트시티 전시회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2018(Smart City Expo World Congress 2018)」에 참여해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을 널리 알렸다.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는 스마트시티와 사물인터넷(IoT)과 관련된 전 세계 최대 규모의 전시회로, 매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다. 올해는 146개국, 700여개 도시에서 844개 전시품목과 400여명의 전문가들이 전시회에 참여했다.

부산시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이번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에 참여하여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모델과 리빙랩에서 발굴한 스타트업을 전 세계에 알렸다.

(사진제공:부산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조홍근)의 김성우 과장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2018"에서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모델에 관하여 발표하고 있다.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모델은 오픈형 'IoT 개발플랫폼(STArt@IoT)' 기반으로 물류, 의료, 팩토리, 에너지 등 9대 분야 리빙랩을 운영하여 스타트업의 실증 및 시장 검증을 지원하는 모델이다. 올해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IoT 리빙랩 실증기업 지원사업'을 통해 부산 지역 우수 스타트업 15개사를 발굴하여 기술 검증 및 사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는 스마트시티 리빙랩을 통해 발굴한 부산 스타트업 6개사를 함께 소개하여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닥터스팹, ㈜델리아이, ㈜무스마, (주)산타, ㈜시옷, ㈜아이오티솔루션 등 함께 참여한 스타트업은 비즈니스 매칭과 전시 홍보관 공동 참여를 통해 글로벌 진출을 타진했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이번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참여는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을 세계적으로 알리고 스타트업의 해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하며, "지금까지 부산 스마트시티 리빙랩 기반 조성에 힘써 왔다면, 앞으로는 다양한 실증 지원을 통해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발굴하여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