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축자재 건축자재홍보관
대우건설, 자체개발한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 첫 적용
   
 
   
 
대우건설은 국내 처음으로 자체개발한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를 '동탄2신도시 푸르지오'현장에 처음 적용한다고 밝혔다.

치아관리기는 노즐을 통해 분사되는 높은 수압의 물로 입안의 음식물찌꺼기를 제거하고 잇몸을 마사지해 충치와 구취, 잇몸질환 등을 예방할 수 있는 건강관리용품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기존의 치아관리기는 전기모터를 사용해 모터로 인한 소음과 높은 습도에서 전기사고의 위험성 등이 단점으로 지적돼왔다"며  "이번에 개발된 제품은 전기에너지를 사용하지 않고 수압만을 이용해 작동하는 친환경 제품으로 기존의 단점을 혁신적으로 개선하고 경제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세면대에 수납할 수 있어 욕실내 공간 활용도를 높였으며 수도와 바로 연결돼 별도로 물을 채워 넣을 필요가 없어 사용이 편리하다. 개인의 구강상태에 따라 물 온도와 수압 조절이 가능하며 노즐 팁을 교체해 가족 구성원 모두가 함께 사용할 수도 있다. 

일간건설  webmaster@dailyconsucc.com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일간건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