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빅데이터 기업 빅밸류, 말레이시아 경제사절단 참가

빅데이터 기업 빅밸류, 말레이시아 경제사절단 참가

한국 디지털 100대 혁신기업 빅밸류, 스타트업 출발 3년만에 동남아 데이터산업 진출 두드려
동남아 개발도상국 중 국민 정보화 수준이 가장 높아
정부가 부동산데이터센터 유일하게 운영되는 말레이시아는 데이터 산업의 발전 가능성 높아

빅밸류 김홍래(좌측), 김진경 공동대표

부동산 빅데이터 기업 ㈜빅밸류(공동대표 김홍래, 김진경)는 3월 10일부터 시작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아세안 순방에 맞추어 대한상공회의소와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에서 파견하는 경제사절단에 선정되어 참가한다고 6일 밝혔다.

빅밸류는 경제사절단을 통해 데이터 산업의 발전과 빅데이터 기술 교류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동남아 개발도상국 중 유일하게 국가에서 부동산데이터센터를 운영하는 말레이시아는 국민의 정보화 수준(인터넷보급율)이 높고, 사이버자야(Cyber Jaya)를 비롯해 여러 지역에서 스타트업과 ICT 기업을 제도적으로 지원하는 등 4차산업의 기술과 데이터산업의 관심이 높아 빅밸류와의 교류가 적극적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내다본다.

지난해 10월부터 동남아 데이터시장을 조사하고 진출 계획을 주도한 김홍래 대표는 “말레이시아의 부동산 시장은 고급 레지던스를 비롯한 공동주택 건설이 활발하고 은퇴비자와 함께 외국인의 주택 거래도 제도적으로 용이해 부동산에 대해 관심이 국제적으로 높다. 하지만 이에 비해 시세와 건물정보 등 체계화된 부동산 정보를 제공하는 창구가 부족해 다양한 부동산 데이터의 제품화를 이루어 공급한다면 적극적인 수요가 일어날 수 있는 시장이다”고 데이터 사업의 가능성을 말했다.

이와 같이 사업의 발판을 위해 빅밸류는 말레이시아 현지의 Sheng Tai International, Hye Myong group 등 부동산 컨설팅 기업과의 부동산 정보수집을 위한 협력관계도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2월 한국정보화진흥원이 한국의 디지털 100대 혁신기업으로 선정한 빅밸류는 이번 경제사절단 일정 중 KOTRA를 통해 쿠알라룸푸르 스타트업 컨퍼런스 참가에도 선정되어 한국의 스타트업 위상을 동남아에서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

빅밸류 개요

㈜빅밸류는 부동산금융, 법률, IT, 서비스디자인 등을 담당했던 전문가 4인이 빅데이터 기술을 통한 금융혁신의 실현을 목표로 2015년 설립한 핀테크 스타트업으로 현재 연립/다세대 주택 시세를 제공하는 ‘로빅’과 ‘주소기반 연립다세대 시세 조회 서비스(villasise.com)’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매경 핀테크 어워드 우수상, 2016 스마트앱 어워드 최우수상, 금융위 핀테크 지원센터 16회 데모데이 최우수상 등을 수상하였고, 삼성벤처투자, 신한DS, KB인베스트먼트, KDB산업은행, 신한은행, (유)인라이트벤처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하였다. 빅밸류는 금융위원회의 지정대리인제도 1차와 패스트트랙제도에 선정되어 핀테크와 프롭테크 산업에서 발전이 유망한 기업이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