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4월 임대사업자 5393명 등록…한달새 1.5% 감소

4월에 새로 등록한 임대주택사업자는 5393명이다. 한달 사이에 1.5% 줄었다.

국토교통부는 4월 새로 등록한 임대사업자는 5393명, 임대등록 주택은 1만965가구로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3월보다 등록사업자는 1.5%, 등록주택은 0.8% 줄었다. 국토부 관계자는 "임대사업자 등록이 40만명을 넘어서면서 소폭 등락이 이어지고 있다"며 "변동폭이 있지만 4000명~5000명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의 신규 임대등록사업자는 1929명이다. 3월에 신규등록된 2008명보다 3.9% 줄었다. 반면 수도권은 4256명이 등록해 3월 등록자 4198명보다 1.4% 늘었다.

지방의 임대사업자 등록은 1137명으로 전월(1276명)보다 10.9% 감소했다. 지난달까지 누적된 임대사업자는 42만9000명이다.

4월 신규 임대주택은 서울은 3800가구, 수도권 전체는 7971가구, 지방은 2994가구다. 4월말까지 누적된 임대주택은 141만가구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