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분양시장 모델하우스 10곳 대거 오픈…관전 포인트는?

분양시장 성수기가 가기 전 건설사들이 물량을 털어내기 위해 이번 주 견본주택(모델하우스) 개관을 대거 예고하고 나서면서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7일 분양업계에 따르면 전국 10개 사업장이 이번 주말 아파트 모델하우스를 일제히 열고 본격적인 손님맞이에 나설 예정이다. 전체 분양 물량은 7100여가구에 달한다.

건설사들은 여름 혹서기와 휴가철이 오면 모객 활동이 어려워지고, 분양시장에 대한 관심이 줄어들 것을 우려해 서둘러 분양 물량을 쏟아내는 모습이다.

수도권에서는 경기도 과천과 인천을 눈여겨볼 만하다.

GS건설은 과천 지식정보타운에서 '과천제이드자이'(647가구)를 공급한다. 과천은 강남 접근성이 좋아 최근 '준강남권'으로 불리며 청약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GS건설이 앞서 2주 전 분양한 '과천자이'(과천주공6단지 재건축)는 676가구 모집에 7781명이 접수해 1순위 평균 11.5대 1의 높은 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마감됐다.

'과천제이드자이'의 경우 공공택지인 지식정보타운에서 처음 분양하는 단지라 관심이 높다. 이후 4000여가구가 더 공급될 예정인데 제이드자이의 성적이 가늠자가 될 전망이다. 제이드자이는 민간참여 공공분양 방식으로 분양되는 데다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과천자이보다 분양가가 저렴하게 책정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