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삼송자이더빌리지 청약 평균 12.7대 1…모든 주택형 1순위 마감
삼송자이더빌리지 모델하우스 모습

GS건설은 경기 고양 삼송지구에 공급한 블록형 단독주택 '삼송자이더빌리지'가 평균 1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모든 주택형 1순위 마감했다고 2일 밝혔다.

GS건설에 따르면 지난 1일 청약 신청 결과, 418가구 모집에 5308건이 몰렸다. 청약은 4개 군으로 나눠 진행했다. 최고 경쟁률은 84㎡B로 97가구 모집에 1504명이 신청해 15.5대 1을 기록했다. 84㎡S도 58가구에 900건이 몰려 15.5대 1로 나타났다. 84㎡A(147가구)와 84㎡D(116가구)는 각각 1581건, 1323건이 접수돼 10.8대 1, 11.4대 1을 기록했다.

GS건설은 "2018년 이후 고양시 분양 아파트 중 가장 높은 경쟁률"이라고 설명했다.

GS건설은 2일 당첨자를 발표하고 3~4일 계약을 진행한다. 예비당첨자 추첨과 계약은 5일이다.

삼송자이더빌리지는 지상 최고 3층 전용면적 84㎡ 총 432가구다. 총 10가지 주택형으로 구성했으며 테라스, 세대정원, 다락방 등 전용면적의 약 2배 서비스면적을 제공한다.

정석윤 GS건설 분양소장은 "서울 소형 아파트 가격으로 대형 평형대 아파트의 공간을 누릴 수 있는 블록형 단독주택을 살 수 있는데다 부담을 낮추는 계약 조건으로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도 큰 인기를 끈 것 같다"고 말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