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대림산업·한화건설, 대전시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 분양
대전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

대림산업과 한화건설은 다음달 중 대전광역시 서구 도마변동8재정비촉진구역에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를 분양한다고 9일 밝혔다.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는 지하 2층~지상 34층, 20개 동, 전용면적 39~84㎡, 총 1881세대의 대단지로 조성되며 이 중 1441세대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가구 수는 Δ39㎡ 12세대 Δ49㎡ 14세대 Δ59A㎡ 232세대 Δ59B㎡ 305세대 Δ74㎡ 512세대 Δ84A㎡ 181세대 Δ84B㎡ 42세대 Δ84C㎡ 143세대다.

대전시 서구 도마·변동 일대는 재정지촉진지구로 지정돼 대규모 정비사업이 진행 중이다. 총 7개 구역으로 전체 면적이 55만7641㎡ 규모에 달한다.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는 해당 지구의 첫 재개발사업지다.

현재 '대전 도시철도 2호선 트램'이 지난 1월 정부의 예비 타당성 조사 면제 대상 사업에 선정돼 착공을 앞두고 있다. 단지 반경 750m 내 2호선 트램 '도마역'이 개통될 예정이다.

단지 내에는 2만9117㎡ 규모 조경시설과 중앙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다. 인근에 오량산과 유등천이 가깝고 맞은편에는 도마실 국민체육센터가 있다. 단지는 전 세대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일조권을 극대화했다. 대부분 세대에 맞통풍 구조로 채광과 환기 및 개방감이 우수한 4베이 판상형 설계를 적용했다.

도보권 15분 내에 버드내중, 대신중을 비롯해 자립형 사립고인 대신고 등 총 초등학교 3곳, 중학교 2곳, 고등학교 2곳이 있다. 단지 내에는 국·공립 어린이집을 설치해 저렴한 비용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작은도서관, 오픈스터디룸, 독서실 등 교육 특화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선다.

이외에 각 세대에는 공기청정형 환기시스템이 실내 환경 통합센서와 연동돼 자동으로 실내 공기질을 관리해 준다. 실내 오염물질이나 미세먼지,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지는 경우 자동으로 환기시스템이 가동된다. 실외에는 미세먼지 신호등이 설치돼 실시간으로 미세먼지 위험수치를 알려주고, 각 동 출입구에는 에어커튼을 달아 미세먼지 유입을 차단한다.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 모델하우스는 대전광역시 유성구 봉명동 1016-2에 위치하며 다음달 중 오픈할 예정이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