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현대건설, 건설현장에 비대면 열화상·안면인식 출입관리시스템 도입

현대건설, 건설현장에 비대면 열화상·안면인식 출입관리시스템 도입

현대건설이 국내 최초로 건설현장에 비대면 열화상·안면인식 출입관리시스템을 도입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출입관리시스템은 열감지 센서 기능을 추가한 인공지능 안면인식 시스템으로, 마스크 착용 상태에서도 근로자들의 건강상태와 출입 이력 등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쿠팡 물류센터 현장 출입구에 해당 시스템을 적용하고, 효과 검증 후 모든 현장에 확대할 계획이다. 또 열화상·안면인식 출입관리 기능을 사물인터넷(IoT) 기반 현장 안전관리 종합 플랫폼인 '하이오스'에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건설현장에서 다양한 최첨단 시스템을 적용해 근로자의 안전 및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 4차산업 기술을 현장에 적극적으로 도입해 근로자의 안전과 보건, 생산성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