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SM그룹 건설부문 7개 계열사, 협력사에 공사대금 선지급

SM그룹 건설부문 7개 계열사, 협력사에 공사대금 선지급

SM그룹은 건설 부문 7개 계열사가 추석을 맞아 800여개 협력사에 공사대금 약 1천억원을 10여일 앞당겨 선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조처에는 우방산업, SM경남기업, SM우방, 동아건설산업, SM삼환기업과, SM상선 건설 부문, 티케이케미칼[104480] 건설 부문이 참여한다.

SM그룹 측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한 것"이라며 "추석 연휴 전 공사대금을 현금으로 선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