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현대건설, 디에이치 아너힐즈 '클린존' 미국 조경 대회서 수상

현대건설, 디에이치 아너힐즈 '클린존' 미국 조경 대회서 수상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클린존 모습.

현대건설은 미국 조경 디자인 '2020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Architizer A+ Award)에서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에이플러스 어워드는 글로벌 건축전문 웹진 아키타이저에서 주최하는 것으로 매년 전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5000여개 작품을 출품하는 권위있는 대회로 불린다.

현대건설은 이번 어워드에서 '디에이치 아너힐즈'의 미세먼지 저감 상품 클린존을 출품해 본상인 파이널리스트를 수상했다. 국내 아파트 조경 디자인 중 유일하다.

현대건설은 클린존의 유선형 입체형태가 두드러지는 디자인과 기능적인 부분 그리고 어린이 놀이터에 설치해 미세먼지와 바이러스 등에 취약한 아이들 보건위생을 강화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통해 시공뿐 아니라 조경 디자인 분야에서도 글로벌 건설사로서 인정받았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디자인과 더불어 설계, 기술, 수행 기술력을 기반으로 명품 주거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