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요진건설산업과 LH 관계자가 품질우수통지서 수여식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요진건설산업과 LH 관계자가 품질우수통지서 수여식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2023년 말 완공…포스코건설 컨소시엄 협약

지하철 1호선 의정부역 인근 옛 캠프 라과디아 부지에 2023년 말까지 아파트 1천348가구가 건설된다.

경기 의정부시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이 같은 내용의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앞서 의정부시는 지난 6월 11일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을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컨소시엄에는 ㈜포스코건설,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앤미개발 등이 참여했다.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

(의정부=연합뉴스) 경기 의정부시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이세훈 메리츠증권㈜ 부사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안병용 의정부시장, 김완식 ㈜유앤미개발 이사.

협약에 따라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2023년 말 완공을 목표로 옛 캠프 라과디아 부지 3만6천㎡에 공동주택 1천348가구를 건설한다. 오피스텔 80실도 들어선다.

공공 복합청사와 공원, 지하 주차장 등도 조성할 계획이다.

개발 이익을 공익 목적으로 환원하는데 노력하는 내용도 협약에 포함됐다.

캠프 라과디아 부지는 2007년 4월 반환됐다.

의정부시는 이 땅을 사들여 일부를 체육공원으로 조성했다. 나머지는 방치돼 불법 경작, 쓰레기 무단 투기, 해충 발생 등으로 민원이 끊이지 않았다.

의정부시는 지난해 반환 미군기지 활용 계획을 변경, 공원을 주변에 재배치한 뒤 도시개발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공원 재배치 비용은 시행사가 부담하도록 했다.

안병용 시장은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한 반환 공여지 주변 시민들에게 편의 시설을 제공하고 주거 안정을 위한 친환경적 주거단지를 조성할 것"이라며 "지역 균형 발전과 주민의 복리 증진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