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리포트
한국씨티은행, 매년 연장이 필요 없는 5년 장기사업자대출 상품 출시
한국씨티은행이 5년 장기사업자대출 상품을 출시했다

한국씨티은행(은행장 유명순)은 최대 5년간 매년 연장이 필요 없는 장기사업자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장기사업자대출은 개인사업자 및 매출액 100억원 이하 법인을 대상으로 하며, 운전자금 및 시설자금 용도로 최고 10억원까지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한국씨티은행은 장기사업자대출을 받는 고객 중 원하는 분에게는 균형 있는 관리를 통해 안정적으로 자산을 증식할 수 있도록 체계적 자산관리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자산관리 신청고객은 투자성향에 맞는 모델포트폴리오에 기반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전담 PB뿐만 아니라 외화·투자·보험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팀 기반의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도 경험할 수 있다.

한국씨티은행은 그동안 금융사들이 판매한 사업자 대출 상품들은 기간이 통상 1~2년으로 최장 3년 정도 수준이지만,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최대 5년까지 대출할 수 있어 매년 만기 연장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없앴고 대출금 상환 규모도 연간 원금의 약 1~2% 수준으로 최소화해 사업자들이 더 안정적으로 자금관리를 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이어 대출뿐만 아니라 한국씨티은행의 우수한 자산관리 서비스도 받을 수 있는 만큼 보다 안정적인 자금관리 원하시거나 자금관리에 고민이 많은 사업자분이라면 이용해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덧붙였다.

한국씨티은행의 장기사업자대출 및 자산관리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씨티은행 인터넷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해 상담을 신청하면 확인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한국씨티은행 커뮤니케이션부 이성재 02-3455-2339 장기사업자대출 및 자산관리 서비스 문의 1588-575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