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리포트
‘국내 최초 미술품 공동구매 플랫폼’ 아트앤가이드 운영사 열매컴퍼니, 92억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열매컴퍼니가 92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코맥스벤처러스는 ‘2021 벤처러스 클래스 in 예술’에 참여하는 기업 중 한 곳인 열매컴퍼니(대표자 김재욱)가 92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6일 밝혔다. 열매컴퍼니는 온라인 미술품 공동구매 플랫폼 ‘아트앤가이드’를 운영하고 있다.

‘2021 벤처러스 클래스 in 예술’ 프로그램은 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자 김도일)의 ‘2021 예술분야 성장기업 사업도약 지원사업’에 선정된 예술 분야의 성장 기업을 위해 제공되는 맞춤형 성장 보육 프로그램이다. 코맥스벤처러스는 올해 예술 분야 성장기업 사업도약 지원사업의 운영사로 선정돼 총 16팀을 육성하고 있다.

이번 투자 유치로 열매컴퍼니는 문화예술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누적 투자금 100억원 이상을 유치했다. 이번 투자에는 앵커 출자자인 소프트뱅크벤처스와 KDB산업은행, KDB산은캐피탈, 베이스인베스트먼트, 이앤벤처파트너스, ES인베스터, 한양증권이 재무적투자자(FI)로, 위메이드의 블록체인 자회사인 위메이드트리가 전략적투자자(SI)로 참여했다.

2016년 11월에 설립된 열매컴퍼니는 이중섭, 김환기, 이우환, 박서보, 쿠사마야요이, 파블로피카소 등 국내외 유명작가의 작품을 소유권 분할해 소액으로 판매함으로써 고액 자산가에 한정된 미술품 시장을 대중으로 확대하고 있다. 170억원 이상의 유명작가 작품을 공동구매해 이 중 60% 이상을 재매각했으며, 매번 공동구매 오픈과 동시에 마감되고 있다.

열매컴퍼니는 국내 최고의 미술품 투자팀과 미술품 가격 산정 시스템을 구축해 높은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으며, 금융위원회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 중소기업벤처부 TIPS 프로그램, 문화체육관광부 예술경영지원센터 성장기업 지원사업, 충남콘텐츠기업지원센터 사업 고도화 등에 선정됐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강동석 소프트뱅크벤처스 부사장은 “열매컴퍼니는 미술품 공동구매 시스템을 통해 일반 대중도 미술시장에 참가할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미술시장 전반에 새로운 유동성을 공급하고 있다”며 “앞으로 미술시장 전체의 규모를 확장시켜 나갈 혁신적인 플랫폼으로 성장해 문화예술 산업의 아이콘이 될 것”이라고 투자 배경을 밝혔다.

열매컴퍼니는 이번 투자금으로 국내외 유명작가 작품을 확보하고, 미술품 토털 거래 플랫폼으로 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또한 미국, 유럽, 일본 등으로 사업을 확장해 한국 작가의 인지도를 높이고 판매처를 확장하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코맥스벤처러스 개요

코맥스벤처러스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다. HOME IoT, Smart Home, AI 분야에서 파괴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에 체계적인 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협업 모델을 만들고 스타트업이 4차 산업 시장에 진입해 독립적으로 자생하고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가치사슬 전반을 지원한다.

언론연락처:코맥스벤처러스 송은경 매니저 02-3440-7450 열매컴퍼니 홍보 담당 장은경 이사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조수미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수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