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반도건설, 부산항 북항 재개발 친수공원 조성 완료…일반시민 공개
  • 편집부
  • news@dailypress.co.kr
  • 승인 2022.05.13 10:54
부산항 북항 1단계 재개발 친수공원 전경.(제공=반도건설)© 뉴스1


(서울=뉴스1) 이동희 기자 = 반도건설은 2020년 수주해 조성한 '부산항 북항 1단계 재개발 친수공원 조성공사'를 마무리하고 일반 시민에게 개방했다고 13일 밝혔다.

부산항 북항 1단계 재개발은 2006년 부산신항이 개장하면서 쓸모가 없어진 북항을 시민들에게 친수공간으로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사업이다. 전체면적 153만㎡ 공간에 약 2조4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자한 국내 1호의 대규모 항만재개발 사업이다. 반도건설은 이 사업 주관사로 친수공원 조성공사를 진행했다.

주요 시설은 원도심 통합개발과 연계한 폭 60m 규모의 보행데크와 축구장 17배 규모의 근린공원, 바다와 연결돼 부산항을 조망할 수 있는 약 1.3km의 경관수로 등이 있다.

반도건설은 추가로 랜드마크 지구 안에 국내 최대 규모의 도심 야생화단지를 조성해 이달 말 준공할 예정이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기존 주택사업 외에 민간택지개발, 도시정비, 해외 개발사업, 임대주택 사업, 레저사업, PC(Precast Concrete) 사업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며 "그동안 쌓아온 기술력과 친환경, 첨단공법 등을 바탕으로 공공·SOC 및 민간 수주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