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리포트
6800채 잠실5단지 재건축 본궤도…서울시, 사업결정고시 냈다
  • 김동준 기자
  • kdj@dailycons.co.kr
  • 승인 2022.06.23 11:59
 
 지은 지 45년 된 서울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의 재건축 사업이 본격화된다.


23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잠실아파트지구 개발기본계획 및 잠실5단지아파트 재건축 정비계획을 결정·고시해 서울시보에 게재했다. 이번 계획은 지난 2월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주민 공람공고 등을 거쳐 확정됐다.

앞으로 잠실5단지는 3930가구에서 6815가구(공공주택 611가구 포함) 대규모 단지로 탈바꿈한다. 잠실역 역세권에 걸쳐있는 용지는 업무·상업·문화 기능 강화를 위해 용도지역을 상향(제3종일반주거→준주거)해 최고 50층 건립이 가능해진다.

잠실5단지는 1978년도에 건립돼 올해로 준공 45년을 맞은 송파구 최대 재건축 단지다. 지난 2014년 재건축 사업 준비에 착수했지만 2017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끝으로 안건 상정조차 되지 못했다.

서울시는 5번의 간담회를 통해 주민들의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정비계획안 세부 내용을 조정하는 등 사전준비 과정을 거쳤다. 잠실5단지 정비계획안은 주민들이 정비계획안을 마련한 지 7년 만에 서울시 도계위 심의를 통과했다.

 

김동준 기자  kdj@dailycon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