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건설뉴스
SK건설, ‘행복한 초록교실’ 수강생 6만명 돌파임직원이 직접 강사로 나서 전국 581개 초등학교에서 환경교육 실시

 

SK건설은 친환경 교육 프로그램인 ‘행복한 초록교실(Happy Green School)’의 수강 인원이 6만명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2009년 서울지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처음 문을 연 행복한 초록교실은 전국 581개 초등학교의 2032학급으로 확대됐다.

 

행복한 초록교실은 SK건설 임직원들이 초등학교 일일교사로 직접 참여해 학생들에게 환경가치와 보존의 필요성, 기후변화의 원인과 영향, 친환경 과학과 기술 등을 교육하는 친환경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행복한 초록교실은 지난 2014년 환경부가 주관하는 우수 환경교육 인증프로그램에서 장려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광석 SK건설 사회공헌사무국장은 “환경문제와 환경보호에 대한 인식을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교육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학생들에게 양질의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SK건설은 친환경 교육 프로그램인 ‘행복한 초록교실(Happy Green School)’의 수강 인원이 6만명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2009년 서울지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처음 문을 연 행복한 초록교실은 전국 581개 초등학교의 2032학급으로 확대됐다.

 

행복한 초록교실은 SK건설 임직원들이 초등학교 일일교사로 직접 참여해 학생들에게 환경가치와 보존의 필요성, 기후변화의 원인과 영향, 친환경 과학과 기술 등을 교육하는 친환경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행복한 초록교실은 지난 2014년 환경부가 주관하는 우수 환경교육 인증프로그램에서 장려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광석 SK건설 사회공헌사무국장은 “환경문제와 환경보호에 대한 인식을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교육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학생들에게 양질의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주연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