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오피스텔
전매 가능한 5호선 역세권 '미사역 마이움 푸르지오시티' 오피스텔
   
 

[문화뉴스 MHN 이우람 기자]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상대적으로 규제를 받지 않는 오피스텔에 많은 관심이 모이는 상황에서 ㈜대우건설이 시공하는 '미사역 마이움 푸르지오시티'의 분양이 눈길을 끌고 있다.

경기도 하남 미사지구에 짓는 '미사역 마이움 푸르지오 시티'는 풍부한 임대수요를 비롯해 기반시설과 교통여건은 물론 배후수요까지 잘 갖춰진 택지지구에 들어서는 오피스텔로 평가 받고 있다. 특히 시장에서 선호도 높은 대우건설의 브랜드 오피스텔이라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경기도 하남시 미사지구 업무 6-1, 2, 3블록에 들어서는 단지는 전용면적 18~35㎡, 지하 6층~지상 23층 규모의 1,090실로 구성된다. 상업시설은 지하 1층~지상 2층, 전용면적 5,742.40㎡로 조성된다.

실내는 원룸, 1.5룸(유상옵션), 투룸 총 세 가지 타입으로 구성되며 드럼세탁기ㆍ2구가스쿡탑ㆍ냉동냉장고ㆍ식기거치대 등 사용자 편의를 고려한 컴팩트한 빌트인 주방가구가 제공된다. 붙박이장, 측면ㆍ상부수납장과 시스템선반(투룸 타입만 제공)을 제공하며 주방 팬트리도 확보해 오피스텔에서 부족했던 수납공간 문제를 해결할 것으로 보인다.

'미사역 마이움 푸르지오 시티'가 들어서는 하남 미사지구는 택지지구 완성단계로 단지가 입주할 시점에는 생활 인프라 조성이 완료될 전망이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단지 바로 앞으로 지하철 5호선 미사역(2018년 예정), 9호선 연장계획도 추진 중으로 강남은 물론 여의도를 비롯한 서울 서남권까지의 이동도 편리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중부고속도로 등과 인접해 있어 수도권뿐 아니라 전국으로 이동도 편리하다. 서울-세종고속도로가 2025년 개통 예정에 있어 교통 편의성은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단지 인근에 스타필드 하남, 이마트, 홈플러스 등 생활 편의시설이 위치해 있고 코스트코, 이케아 등 대형 상가도 들어설 예정으로 단지 내 상가와 상권 공유를 통한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대규모 상가와 다양한 MD구성을 통해 집객에도 신경 쓸 계획이다. 지하 1층에는 대규모 키테넌트가 입점을 확정했고, 금융, 의료, 웰빙 등 편의시설과 다양한 프랜차이즈 점포가 들어서 미사지구를 대표하는 상권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더불어 단지 내 상가는 특화설계도 선보인다. 쌍둥이 형태의 두 동을 하나로 연결하는 브릿지가 들어설 예정이며, 모든 상가의 호실을 개방형으로 설계해 집객력을 높였다. 두 동 사이에는 문화광장을 조성해 다양한 문화행사를 열 예정이며, 넓은 주차장도 갖춰 방문객들에게 편리한 쇼핑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단지 주변에 생활체육시설도 많다. 하남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 테니스장 등이 인접해 있다. 한강공원과 캠핑장 등 대규모 근린공원은 물론 망월천도 가까워 수변공원에서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인근에 삼성엔지니어링 등 업무시설도 많아 배후주거지로 가치가 뛰어나다"면서 "고덕상업업무복합단지와 엔지니어링복합단지, 강동첨단업무단지 등도 조성 중"이라고 전했다.

미사역 마이움 푸르지오시티 오피스텔은 분양 홍보관을 운영 중이며 보다 자세한 문의사항이나 방문 예약은 대표전화로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이우람 기자 pd@munhwanews.com

 
< 저작권자 ⓒ [문화뉴스] (http://www.munhw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우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