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으로 에너지 효율 높이세요”다음 달 22일까지 사업 희망기관 공모…올해 8억 5000만 원 지원
   
▲ 국토교통부
[피디언]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는 중앙행정기관·지자체 및 공공기관이 소유·관리하는 기존 건축물에 대한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 사업’ 대상을 선정하기 위한 공모를 오는 12일부터 다음 달 22일까지 실시한다.

올해는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 사업에 총 8억 5000만 원의 국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 종류는 공공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개선을 유도하기 위해 리모델링 구상 단계에서 내진성능 평가 및 구조안전 진단을 실시하고 건물 노후 진단을 바탕으로 기획을 지원하는 사업기획 지원 사업과, 공공건축물을 녹색건축물로 전환시키기 위한 시공단계에서 공사비를 보조하는 시공지원 사업으로 구분된다.

이번 공모에는 에너지 성능 개선이 필요한 건축물을 소유하고 있거나 관리하고 있는 중앙행정기관·지자체 및 공공기관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서는 12일부터 다음 달 22일까지 국토교통부 누리집에서 내려받아 작성한 후 그린리모델링 창조센터로 접수하면 된다.

사업 대상은 평가 위원회가 선정 기준에 따라 1차·2차 평가를 실시해 총 21개 사업 내외에서 선정할 계획이다.

지난 2013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을 통해 총 84개소 건축물에서 에너지사용량 절감률을 최대 73%(4등급→1++ 등급) 까지 달성할 수 있음을 실증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노후 건축물은 안전사고 발생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을 뿐만 아니라 에너지 손실이 많아 화석연료 사용량이 해마다 증가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 반복된다.”라며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은 노후 건축물을 녹색 건축물로 탈바꿈시켜 쾌적한 근무여건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냉·난방비용을 절감하고 온실가스 발생도 줄일 수 있는 1석 3조의 효과를 발휘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피디언 (http://www.pedie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보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