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부산시설공단, 아시아 최초 2년 연속 6개국 핸드볼대회 개최미국.호주.세네갈 국가대표팀 등 5개국 초청
(사진제공:시설공단) 지난해8월 국제친선핸드볼대회 기념촬영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설공단(이사장 김영수)은 이달 30일부터 6일간 『부산컵 국제친선 핸드볼대회』를 사직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지역 유일의 핸드볼 실업팀을 운영 중인 부산시설공단은 부산시민의 핸드볼에 대한 관심 제고와 핸드볼선수 육성을 위해, 2016년 클럽팀을 초청하여 첫 대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대회는 미국, 호주, 세네갈의 국가대표팀과, 한국(부산시설공단), 중국(SHANDONG), 일본(MIE)의 클럽팀이 참가한다.

(사진제공:시설공단) 지난 5월5일 부산시민공원에서 핸드볼체험행사를 통해 국제대회를 홍보

김영수 이사장은 "6개국 참가 대회가 2년 연속 개최되는 것은 아시아 최초이며, 올해는 호주, 중국팀의 전지훈련을 유치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으며, 핸드볼을 통해 부산을 세계에 알려 관광객 유치는 물론, 부산을 핸드볼의 메카로 만들겠다."라고 포부를 밝히며, 모든 경기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다양한 경품이벤트가 준비되어 있으므로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부탁했다.

(사진제공:시설공단) 부산컵 국제친선 핸드볼대회 일정

이번 대회는 TV 생중계도 예정되어 있어 부산시민의 핸드볼에 대한 관심이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