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에너지/환경
대성에너지-영남에너지서비스 비상협력체제 구축비상사태 대응 및 조기수습 상호 업무지원 협약 체결
▲ 강석기 대성에너지 대표이사, 남정호 영남에너지서비스 대표이사를 비롯한 각사 안전부문 임원들이 협력의지를 다지고 있다.

[이투뉴스] 대구ㆍ경북지역 도시가스공급사인 대성에너지와 영남에너지서비스(구미)가 비상시 효율적인 대응을 위한 협력체제를 구축했다.

대성에너지와 영남에너지서비스(구미)는 11일 대성에너지 2층 회의실에서 강석기 대성에너지 대표이사, 남정호 영남에너지서비스 대표이사를 비롯해 각사 안전부문 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비상시 상호 업무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진 등 자연재해나 대형사고로 인한 도시가스 배관 파손 및 가스누출 등의 사고가 발생했을 때 양사의 전문기술인력과 안전장비류의 긴급지원을 통한 비상사태의 신속한 대응 및 조기수습을 목적으로 이뤄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앞으로 양사는 안전관리 인력, 주요시설 현황, 비상장비, 통신장비, 시설 및 자재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정기적인 교류 및 훈련을 통해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양사 대표이사는 "도시가스 사업의 최우선적 가치와 책임은 안전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형 자연재해와 동시 다발적 사고에 대한 대처능력을 키워 대구ㆍ경북지역 시민들에게 더욱 믿음을 주는 도시가스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채제용 기자 top27@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ㆍ경제ㆍ자원ㆍ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ㆍ인기ㆍ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 저작권자 ⓒ 이투뉴스 (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채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