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서울
전국 소방관서 정월대보름 특별경계근무 돌입
[일간건설] 소방청은 정월 대보름을 맞아 달집태우기, 쥐불놀이 등 세시풍속 행사로 인한 화재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전국 소방관서에서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장기간 계속되고 있어, 화재 예방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별경계근무 기간에는 전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이 화재취약지역에 대한 안전관리 및 긴급상황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근무체제를 전환해 대비태세에 만전을 기하게 된다.

또한, 많은 사람이 모일 것으로 예상되는 대보름 행사장에는 소방력을 전진배치하고, 현장 안전점검과 취약시간대 순찰활동 등 초기대응태세도 강화한다.

지자체, 경찰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신속한 현장대응과 상황관리를 위해 주요 행사장에는 현장지휘본부를 설치운영한다.

아울러, 산불 발생에 대비해서는 산림청과 협업으로 상황관리와 공조체계를 강화한다.

소방청 관계자는 지자체 등 행사 주관 기관이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경계활동에 협조해 준 결과 최근 대보름 행사와 관련해 큰 사고가 없었던 것처럼 올해도 안전한 대보름이 되도록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보람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보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