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소식
대한전선, 쿠웨이트에서 약 910억원 규모 대형 수주 성공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나형균)이 수주 텃밭인 중동 지역에서 다시 한번 경쟁력을 입증했다.

대한전선은 18일 공시를 통해 쿠웨이트 주거복지청(PAHW:Public Authority for Housing Welfare)으로부터 400kV 초고압 전력망 구축 프로젝트에 대한 LOA(Letter Of Award: 낙찰통지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총 계약 금액이 한화 약 910억원(KWD 23,331,604.55)에 달하는 대형 프로젝트로 납품하는 초고압 케이블의 길이만 100km가 넘는다.

이 프로젝트는 세대수가 3만명에 이르는 쿠웨이트 역대 최대 규모의 신도시인 알 무틀라 시티(South Al Mutlaa City) 구축 공사의 하나로 해당 지역 내의 신규 변전소 구간을 초고압 지중 전력망으로 잇는 프로젝트다. 대한전선은 400kV 초고압 전력망과 접속재 공급을 포함해 전기공사, 토목공사 및 시험까지 아우르는 턴키(Turn-Key) 방식으로 공사를 수행한다.

대한전선은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여온 중동 시장에서 오랫동안 검증 받은 제품 및 프로젝트 수행 능력 등을 기반으로 대형 프로젝트의 수주에 성공했다며 앞으로도 쿠웨이트 전력청 및 주거복지청에서 다수의 초고압 케이블 프로젝트가 예상되고 있어 이번 수주를 발판 삼아 추가 수주 확보전에서도 우위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는 전년도 매출의 5.5% 수준이다.

언론연락처:대한전선 홍보팀 최수진 대리 02-316-9059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이수용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용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