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일간건설
GS건설 "싱가포르 C937 현장, 올해의 프로젝트 대상 수상"

GS건설은 싱가포르서 시공한 C937 현장이 싱가포르 터널지하공간학회(TUCSS)가 주관하는 올해의 프로젝트 2019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GS건설은 싱가포르 지리적 특성상 터널 등 지하공사가 잦다면서 올해 신설된 이번 상은 지하공사 품질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고 소개했다.

C937 프로젝트는 싱가포르 리버벨리가에 위치한 총연장 1.64km 지하철 공사다. 1.42km 길이의 터널과 지하 2층 규모의 역사를 건설하는 공사로 2011년 수주, 2016년 12월 준공했다.

C937 현장은 싱가포르 유명 관광지인 클락 키(Clarke Quay)지역에 있어 어려운 여건이었다면서 고난이도 터널공사를 안전하게 준공해 지난 2016년 싱가포르 건국 50주년 기념 50대 기술공학 업정 중 2가지 부문에 선정된 바 있다. 이 밖에 육상교통청(LTA) 우수 지하철 프로젝트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GS건설 관계자는 "LTA로부터 GS건설의 설계, 시공, 안전관리 및 공기 준수 능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싱가포르 정부에 쌓은 신뢰를 한 번 더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