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뉴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동참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동참

호반그룹은 2일 김상열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위해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한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왼쪽에서 다섯 번째)과 임직원들./사진제공=호반그룹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은 화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꽃다발, 화분 등을 들고 사진을 찍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뒤, ‘아이스버킷 챌린지’처럼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캠페인은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시작했으며, 공공기관·금융권·산업계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맑은 마음, 깨끗한 마음, 사랑의 성공' 이란 꽃말을 지닌 안개꽃을 골랐고, 동참한 그룹사 임직원들에게는 ‘영원한 애정’의 꽃말을 지닌 튤립을 선물했다. 호반그룹은 매년 생일을 맞은 임직원에게 축하 꽃다발과 케이크 상품권을, 신입 사원에게는 환영의 꽃다발을 전달하고 있다.

김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에 작은 도움이 되고자 임직원들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만남의 기회가 줄어든 요즘 주변의 소중한 분들에게 아름다운 꽃과 함께 봄 인사를 전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상열 회장은 최현만 미래에셋대우 수석부회장의 추천을 받아 이번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김 회장은 다음 참여자로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을 추천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호반건설은 지난달 대한적십자사에 성금 3억원을 기탁했고, 호반호텔&리조트와 상업시설인 '아브뉴프랑'은 200여 임대 매장의 소상공인과 중소사업자에게 최장 6개월간 임대료의 10~30%를 감면하기로 했다. 또 호반그룹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을 통해 200여개 협력사에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 20억원을 지원한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