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호반그룹, 코로나19 피해 대파 농가 돕기 '파'이팅 캠페인

호반그룹, 코로나19 피해 대파 농가 돕기 '파'이팅 캠페인

호반그룹은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에 부닥친 대파 농가 돕기에 나섰다고 밝혔다.

호반그룹 임직원이 '파'이팅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호반그룹 제공

지난 17일부터 이날까지 전사적으로 대파 농가를 돕기 위한 '파'이팅(Eating) 캠페인을 진행한 것. '파'이팅 캠페인은 대파를 뜻하는 '파'와 먹는다는 의미인 영어 '이팅'(Eanting)을 결합해 대파 소비 촉진을 통해 농가를 돕자는 응원의 메시지다.

농산물 도매법인인 '대아청과'를 통해 대파 농가로부터 1만여 단의 대파를 확보해 호반건설, 호반산업, 아브뉴프랑, 호반호텔&리조트, 호반골프계열 법인 등에 공급했다.

아브뉴프랑은 판교점, 광교점, 광명점에 입점한 F&B 브랜드 매장들에 대파와 월동무를 무상으로 제공했다. 쇼핑몰을 방문한 고객들에게는 드라이브 스루 대파 나눔 이벤트를 열었다.

호반호텔&리조트(포레스트 리솜, 스파캐슬 리솜)와 호반골프계열(스카이밸리CC, 덕평CC, 서서울CC)에서도 고객을 대상으로 대파 나눔을 진행했고, 대파를 활용한 메뉴도 개발해 소비 촉진에 동참한다.

또 그룹 내 사회공헌위원회는 서초구와 연계해 2000여 단의 대파를 지역 내 푸드뱅크에 전달했다.

우현희 부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우리 사회 전반에서 지속적인 관심과 기부 문화가 확대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호반그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달 대한 적십자사에 성금 3억원을 기탁했다. 그룹사업장 내 임차인 대상 임대료 감면, 협력사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 20억원을 지원했다. 그룹 임직원봉사단이 마스크 3만장을 기부하기도 했다.

한영주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