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SK텔레콤,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 제휴… AI ‘누구’로 관리비 확인하는 서비스 개발 나서

SK텔레콤,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 제휴… AI ‘누구’로 관리비 확인하는 서비스 개발 나서

인공지능 기기가 고지서 발급을 알려주고, 에너지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방법도 알려주는 신개념 서비스가 탄생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국내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 90% 이상을 발급하는 이지스엔터프라이즈(대표이사 최병인, 이하 이지스)와 음성인식 AI기기 ‘누구’와 스마트홈 앱을 통해 아파트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키로 합의했다고 18일 밝혔다.

SK텔레콤의 스마트홈 플랫폼과 이지스의 관리비청구시스템간 연동을 통해 서비스가 제공될 계획이며 아파트 입주민들은 ‘누구’에 “아리아, 이번달 관리비가 얼마지?”라는 간단한 질문 만으로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누구’에서 보내는 ‘이번 달 관리비가 도착했습니다’라는 알림을 통해 관리비 청구를 손쉽게 알 수 있으며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앱을 통해서도 월별 관리비를 확인하거나, 푸시 팝업 형태로 고지서 청구 소식을 받을 수 있다.

2018년 1/4분기 내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에 나선 양사는 자동이체 미신청 입주자를 위해 앱과 음성으로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 있게 할 계획이며 관리비 총액 확인 외에도 항목별 사용 데이터를 분석해 에너지 절감 방안을 추천하는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양사는 주거공간에서 활용 가능한 상품이나 서비스의 공동 개발 및 마케팅을 통해 아파트 관련 비즈니스에서 협력 관계를 이어가기로 합의했다.

이지스엔터프라이즈 최병인 대표이사는 “국내 최고의 ICT 기업인 SK텔레콤과의 협력을 통해 홈IoT 분야에서 혁신적인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고객들에게 도움이 될 다양한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 김장기 IoT사업부문장은 “아파트 관리비 분야의 국내 최고업체인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의 협력을 통해 SK텔레콤의 스마트홈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다른 아파트 입주민들이 누리지 못하는 새로운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의 ICT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생활을 윤택하게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영주  Hyj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