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소식 아파트/주택
SK텔레콤,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 제휴… AI ‘누구’로 관리비 확인하는 서비스 개발 나서

SK텔레콤,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 제휴… AI ‘누구’로 관리비 확인하는 서비스 개발 나서

인공지능 기기가 고지서 발급을 알려주고, 에너지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방법도 알려주는 신개념 서비스가 탄생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국내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 90% 이상을 발급하는 이지스엔터프라이즈(대표이사 최병인, 이하 이지스)와 음성인식 AI기기 ‘누구’와 스마트홈 앱을 통해 아파트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키로 합의했다고 18일 밝혔다.

SK텔레콤의 스마트홈 플랫폼과 이지스의 관리비청구시스템간 연동을 통해 서비스가 제공될 계획이며 아파트 입주민들은 ‘누구’에 “아리아, 이번달 관리비가 얼마지?”라는 간단한 질문 만으로 관리비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누구’에서 보내는 ‘이번 달 관리비가 도착했습니다’라는 알림을 통해 관리비 청구를 손쉽게 알 수 있으며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앱을 통해서도 월별 관리비를 확인하거나, 푸시 팝업 형태로 고지서 청구 소식을 받을 수 있다.

2018년 1/4분기 내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개발에 나선 양사는 자동이체 미신청 입주자를 위해 앱과 음성으로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 있게 할 계획이며 관리비 총액 확인 외에도 항목별 사용 데이터를 분석해 에너지 절감 방안을 추천하는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양사는 주거공간에서 활용 가능한 상품이나 서비스의 공동 개발 및 마케팅을 통해 아파트 관련 비즈니스에서 협력 관계를 이어가기로 합의했다.

이지스엔터프라이즈 최병인 대표이사는 “국내 최고의 ICT 기업인 SK텔레콤과의 협력을 통해 홈IoT 분야에서 혁신적인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고객들에게 도움이 될 다양한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 김장기 IoT사업부문장은 “아파트 관리비 분야의 국내 최고업체인 이지스엔터프라이즈와의 협력을 통해 SK텔레콤의 스마트홈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다른 아파트 입주민들이 누리지 못하는 새로운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의 ICT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생활을 윤택하게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사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영주  Hyj

<저작권자 © 일간건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